살쪘단 말에 사과하고 바싹 말려서 복귀했다는 유승호